네이버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0점 |  0원 | 즐겨찾기 
공지
원제역학연구원 홈페이지 오픈 (10)

11.13 (화)

가입인사
close
HOME > 원제역학연구원 >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

게시물 13건
   
사주를 무조건 부정하던 경우
원제 임정환 2012-02-23 (목) 19:25 조회 : 51336

육효(六爻)에 있어서 괘(卦)를 뽑기 위해서는 엽전이나 괘(卦)통이 필요한데, 2002년 어느 날 제자와 인사동에 엽전과 괘(卦)통을 사러 갔을 때의 이야기입니다.
 
엽전을 구입하고 괘통을 보러 다녔는데,
하나같이 마음에 들지 않고 제대로 된 것이 없던 중에 한 가게에서 마음에 드는 괘통을 발견하고 가격을 물어보니 18만원을 불렀습니다.
 
그동안 보았던 것들은 모두 2, 3만원 밖에 하지 않았는데, 너무 가격이 비싸니 제자가 흥정을 하였습니다.
“역학을 강의하는 선생님이신데 사주를 봐 드릴 테니 가격을 조금 깎자”는 제자의 말에 자기는 독실한 기독교인이고 또한 사주를 전혀 믿지 않으니 그럴 필요가 없다고 이야기하였습니다.
 
“그러지 말고 제대로 한번 봐라. 역학은 종교와 전혀 상관이 없는 학문이다. 운명을 제대로 알면 좋은 방향을 잡을 수 있는 것이다.”라는 제자의 말과 “믿지도 않을 뿐만이 아니고 또한 전혀 보고 싶지 않다.“라는 주인의 말이 오고 가던 중에 결국은 사주를 보고 가격은 깎기로 하였습니다.
 
이에 사주를 살펴보니 가상관격(假傷官格)이었습니다.
 
사주를 설명하면서 “이 사주는 대단히 좋은 사주이다. 강건한 성격에 자긍심이 강하고 승부욕이 강하며 책임감이 있고 타인을 배려하고 베풀 줄 아는 마음이 있으니 대인(大人)이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다.
운로(運路)도 이만하면 좋다고 할 수 있으니 평생 남부럽지 않은 인생을 살 것이며 처복도 있고 재물도 넉넉할 것이다.“라고 말하였더니,
 
갑자기 얼굴에 화색이 돌면서 ”아니 그럼 결론은 내 사주가 좋다는 것이네요.“라고 말하였습니다.
이에 “좋은 사주이다. 내가 하는 말에 틀림이 있는가?”라고 말하니,
 
“선생님의 말씀은 틀림없습니다. 그래도 궁금하여 묻는데 내 사주가 진정 좋은 것입니까?”라고 재차 묻기에,
“틀림없이 좋은 사주이다. 본인의 그 큰 자존심을 충분히 유지하면서 살아가실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하였습니다.
 
그랬더니 “사실은 어릴 적에 사주를 본 적이 있는데 하도 좋지 않다는 소리를 들었고 또한 맞지 않으니 사주를 철저히 부정하여 왔습니다.”라고 이야기하였습니다.
 
기분 좋게 상호간에 마무리 짓고 왔는데, 이러한 경우들이 대단히 많습니다.
종격(從格)이나 가상관격(假傷官格)에 그러한 경우들이 많습니다.
보편적인 역술인들의 시각에서는 재성(財星)과 관성(官星)을 살펴보는데, 재성과 관성이 부족한 가상관격(假傷官格)은 좋은 사주라고 볼 수가 없는 겁니다.
바둑에서 9급은 일주일 동안 생각해도 5급의 수(數)를 보지 못하고, 5급은 2급의 수(數)를 보지 못하며, 2급은 이세돌 국수의 수(數)를 보지 못합니다.
 
학문의 깊이만큼 사주가 보이는 것인데,
가상관격(假傷官格)이나 종격(從格)들은 일반적인 철학관에서 풀이하지 못합니다.
이에 이와 같은 일이 생기는 겁니다.
 
어릴 적에 어머님이 동생에게는 “너는 사주가 좋으니 나중에 잘 살 것이다‘”라고 말하면서 자기에게는 그런 말이 전혀 없으면 내 사주는 좋지 못한가 보다고 생각하면서, 이후 사주를 철저히 부정하게 되는 겁니다.
사주를 철저히 부정하는 경우들의 대다수가 이러한 경우들인데, 의외로 좋은 사주들이 대단히 많습니다.
 
그런 분들은 사주를 들으면 얼굴에 화색이 돌면서,
본인의 사주에 또한 강한 자부심을 가지면서 평생의 압박감에서 벗어나게 됩니다.
인사동의 그 분을 그 뒤로는 뵙지 못하였지만,
본인의 사주 그릇처럼 크게 일구면서 행복하게 잘 사시기를 바라며, 또한 즐거웠던 하루였습니다.
 
 
- 원제 임정환 -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이모티콘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퀀 2013-04-25 (목) 08:55
* 비밀글 입니다.
   

게시물 13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월 초 어느 날 저녁에 처가 “둘째가 외고에 진학하고자 하는데, 외고는 합격하기 어려우니 자사고로 아…
원제 임정환 02-23 57766
의정부에서 소방 공무원으로 있는 친구가 전화로 이야기하길,   “후배가 부부갈등이 많아 이혼하려고 하는…
원제 임정환 02-23 65541
  강원도 제자가 있었는데,   사주를 공부하면서 “선생님! 저 사주 공부 안할래요.”라고 이야기하기…
원제 임정환 02-23 61408
2002년 어느 날, 일산 호수공원으로 제자와 놀러 갔을 때의 이야기입니다. 호수공원을 걸으면서 구경하고 있는데, …
원제 임정환 02-23 40922
13
  현 한국의 역학계에는 당사주(唐四柱)와 삼재(三災) 등을 이용하고 거기에 신살(神殺)을 가미한 전근대적 …
원제 임정환 07-06 54063
12
  국내 최고의 대학을 나오고 과학고 선생으로 있는 친구가 있는데, 부부갈등이 많아 사주를 보니, 친구는…
원제 임정환 02-23 51699
11
2002년 어느 날, 일산 호수공원으로 제자와 놀러 갔을 때의 이야기입니다. 호수공원을 걸으면서 구경하고 있는데, …
원제 임정환 02-23 40922
10
육효(六爻)에 있어서 괘(卦)를 뽑기 위해서는 엽전이나 괘(卦)통이 필요한데, 2002년 어느 날 제자와 인사동에 엽전…
원제 임정환 02-23 51337
9
집 근처에 남편과 헤어지고 딸 하나를 양육하면서 술집을 운영하는 한 여성이 있습니다.   하루는 동네의 …
원제 임정환 02-23 55628
8
  가. 나이가 틀린 경우   초등학교 때부터 잘 아는 친구고 자주 만나는 친구인데, 35살 때 어느 날 사주…
원제 임정환 02-23 54948
7
  11월 초 어느 날 저녁에 처가 “둘째가 외고에 진학하고자 하는데, 외고는 합격하기 어려우니 자사고로 아…
원제 임정환 02-23 57766
6
  10월 어느 날 미모의 여성이 상담을 왔었는데, 본인의 사주는 배우자와 해로(偕老)하기 어려우니 반드시 …
원제 임정환 02-23 10791
5
9월 경에 어느 분이 오셨는데 사주가 대단히 귀하고 맑은 사주였습니다. 이에 “보수적이고 학문적인 사주이니 …
원제 임정환 02-23 59227
4
  국내 유명가수와 처가 사무실로 와서 사주를 보는데, 재성(財星)이 허탈무기(虛脫無氣)하게 천간(天干)에 …
원제 임정환 02-23 58081
3
  8월쯤에 한 보험설계사가 상담을 왔는데, 신수괘(身數卦)에 의하면 올해 손재수(損財數)가 강력히 있으니 …
원제 임정환 02-23 6455
2
의정부에서 소방 공무원으로 있는 친구가 전화로 이야기하길,   “후배가 부부갈등이 많아 이혼하려고 하는…
원제 임정환 02-23 65541
1
  강원도 제자가 있었는데,   사주를 공부하면서 “선생님! 저 사주 공부 안할래요.”라고 이야기하기…
원제 임정환 02-23 61408
원제(圓濟) 역학연구원
문의/상담 02-569-9194
               평일 오전 10시~오후7시,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4시
계좌번호 국민 097-21-0310-100 (임정환)


11-13 대박* ()
11-12 최소* () 사주
11-09 이상* (女) 신수
11-06 김서* (女) 궁합
11-04 오수* (女) 평생사주
11-01 정우* (男) 궁합
10-29 김민* (女) 사주
10-29 김영* (男) 궁합
10-26 이연* (女) 궁합
10-24 장종* (男) 사주
상담후기
아내의 작명 및 개명을 위해 찾아봡고서... 적극추천
임점용 | 조회수 : 1136
감사합니다~ 적극추천
선우민영 | 조회수 : 1102
안녕하세요 적극추천
김해연 | 조회수 : 1142
아쉽습니다. 적극추천
유신우 | 조회수 : 5518
조금 늦은 후기.. 적극추천
권소리 | 조회수 : 10213
+
계보의 중요성 한국역학의 계보
자강 이석영 선생(1920-1983)
1920년 평안북도 삭주 출생
청주대 법대 졸업
사주첩경의 저자
한국역학교육학원의 창립자
前 한국 역학계의 태두(泰斗)
벽천 김석환 선생(1933-2016)
1933년 출생
중앙대 법대 졸업
故 자강 이석영선생님의 계승자
한국역학교육학원 원장
한국역학인총회 총재
前 한국 역학계의 태두(泰斗)
원제 임정환
성균관대학교 법학과 졸업
벽천 김석환 선생 사사
한국역학교육학원 강사역임
MBC 문화센터 강사 역임
한국역학인총회 사무총장
前 동방대학원 박사과정 교수
기억에 남는 상담 에피소드
역학인, 그 거짓과 진실 [54063] (4)
사주를 상담하여 줄 수는 있으나 교훈은 줄 수 없는 경우 [51699] (2)
사이비 역술인의 폐해 [40922] (2)
사주를 무조건 부정하던 경우 [51337] (1)
사주를 보면서 해줄 말이 없는 경우 [55628] (3)
사주가 맞지 않는 경우들 [54948] (2)
아들의 외고합격 [57766] (2)
젊은 여성의 임신 [10791] (1)
재벌 회장의 사주 [59227] (2)
유명가수의 사주 [58081] (1)
보험설계사 [6455]
이혼상담(마인드가 바뀌면 운명이 바뀐다.) [65541] (4)
결혼(역학을 배우면 운명이 바뀐다.) [61408] (4)
저서

제대로보는
야학노인점복전서
전2권 세트


제대로보는
적천수천미
전4권 세트


제대로보는
명리약언
전1권


제대로보는
궁통보감
전2권


제대로보는
자평진전
전2권

동영상강의

사주초급반

사주중급반

사주전문가반

육효반

신수작괘반

성명학반
잘못 알고있는 역학상식
찾아오시는 길
손님 (207.♡.13.89)
손님 (203.♡.248.128)
손님 (157.♡.39.142)
손님 (203.♡.253.64)
손님 (66.♡.79.173)
손님 (157.♡.39.226)
손님 (66.♡.79.49)
손님 (203.♡.250.11)
손님 (54.♡.249.93)
손님 (210.♡.52.34)
손님 (66.♡.79.177)
손님 (151.♡.39.33)
손님 (66.♡.79.175)
손님 (203.♡.251.64)
손님 (203.♡.243.195)
손님 (66.♡.79.55)
손님 (203.♡.174.135)
손님 (223.♡.219.28)
손님 (203.♡.240.64)
손님 (157.♡.39.71)
손님 (203.♡.247.130)
손님 (218.♡.27.194)
손님 (203.♡.244.13)
손님 (175.♡.170.71)
손님 (66.♡.79.141)
접속자 25명 (회원:0 / 손님:25)